기부 갤러리

  • 2016년 올키즈기프트를 한 눈에.. '나눔 뉴스’

    2017-05-19

  • 악기가 없어서 음악을 배우지 못하는 아이들에게 기부 받은 중고악기, 새악기를 선물하는 '악기 나눔 캠페인, 올키즈기프트'!

     

    2016년에도 뜨거운 성원과 참여 덕분에 풍성한 나눔이 있었는데요, 어떻게 진행되었는지 궁금하죠?

    그래서 준비했어요. '한 눈에 보는 2016년 올키즈기프트'!!

     

    뉴스 하나. ‘우리들의 낙원상가’와 함께 한 올키즈기프트

    2016년 3월, ‘우리들의 낙원상가’와 업무협약을 맺고 올키즈기프트를 본격적으로 시작했어요. ‘우리들의 낙원상가’는 악기 수리&점검을 함께걷는아이들은 전반적인 진행을 담당했어요. 덕분에 아이들에게 더 좋은 악기를 전달하고 많은 분들에게 올키즈기프트를 소개할 수 있었어요. 악기와 음악이라는 공통분모를 가진 두 곳이기에 서로를 잘 이해하며 최상의 파트너로 활약할 수 있었습니다. 2017년에도 함께 캠페인을 하기로 했는데요, 올해도 멋진 파트너십을 보여드릴게요.

     

    ▲ 업무제휴를 맺고 있는 함께걷는아이들과 '우리들의 낙원상가'

     

     

     

    뉴스 둘. 삼아프로사운드, 일렉기타 등 411개 악기 기부

    삼아프로사운드에서 기부한 어쿠스틱, 일렉 등 411개의 기타를 지역아동센터, 그룹홈, 청소년 쉼터, 방과후아카데미 등 177개 기관을 이용하는 아동·청소년에게 전달했어요. 어쿠스틱, 일렉 기타는 밴드 수업, 기타 교실 등의 음악교육에 꼭 필요한 악기인데요, 특히 이런 수업을 많이 진행하는 청소년 관련 기관에서 더욱 반응이 뜨거웠어요. 악기 한 개를 돌아가며 사용하느라 제대로 배우기 힘들었던 아이들이 이제 마음껏, 원하는 때에 악기를 연주할 수 있게 되었어요. 아이들에게 음악을 선물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뉴스 셋. 533명의 아이들에게 나눔 된 악기

    2016년, 아이들에게 전달된 악기 수가 무려 533개라는 거, 놀랍지 않나요?! 삼아프로사운드에서 많은 악기를 기부해주셔서 가능했는데요. 이 외에도 소중한 추억과 땀이 담겨있는 악기를 기부해주신 개인 기부자들이 계셨기에 캠페인이 더욱 빛날 수 있었어요. 2017년에도 개인 기부자들의 참여가 많아져서 악기를 선물 받은 아이들이 많아지기를 기대합니다.

     

    ▲ 기부자의 마음이 담긴 우쿨렐레 

     

    뉴스 넷. 소중한 악기를 나눠준 63명의 기부자

    사용되지 못하고 구석에 있던 악기가 누군가에게는 소중한 선물이 될 수 있다는 걸, 기부자님들은 아셨나 봅니다. 꼭 필요한 곳에 악기를 전달해달라는 바람을 가득 담아 63명의 기부자님이 악기를 기부해주셨어요. '악기 나눔 캠페인, 올키즈기프트'에 악기를 후원하면, 기부증서는 물론 연말에 기부금 영수증 발급으로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어요. 무엇보다 아이들에게 전달된 악기가 어떻게 사용되는지 피드백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 악기 나눔에 참여해주셔서 감사해요!

     

    뉴스 다섯. 피아니스트 조재혁, 기부로 악기 나눔 캠페인 동참

    ‘우리들의 낙원상가’에서 진행한 나눔 콘서트가 인연이 되어 피아니스트 조재혁님이 올키즈기프트에 동참해주셨어요. 기부해주신 후원금으로 문화예술 교육 소외지역에 위치한 지역아동센터, 양육시설 등 6곳에 피아노를 전달했어요. 올키즈기프트로 악기를 선물 받은 아이 중에서 조재혁 피아니스트처럼 멋진 음악가가 나오기를... 바라봅니다.

    2016년 올키즈기프트 나눔 뉴스~ 어떠셨나요? 풍성한 소식으로 가득하죠? 2017년에도 즐거운 소식이 가득하기를 바라봅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이 글을 읽고 계신 여러분이 함께해야 가능하다는 사실!! 지속적인 관심으로 함께 해주세요. '악기 나눔 캠페인, 올키즈기프트'도 소문내주시고요. 그럼 연말에 다시, 2017년 올키즈기프트 나눔 뉴스로 다시 돌아오겠습니다. 그때까지 함께해주세요^^


     

     

  • 댓글

    댓글
    댓글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은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지를 받을 수 있습니다. 0자 / 1000자
  •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Next